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ad37

현대건설, 두 배로 넓어진 드레스룸·자녀방 선봬

기사승인 2018.08.09  17:44:47

공유
default_news_ad2

- 고객 만족도 분석해 공간 효율성 높인 주거 공간 제안

   
▲ 힐스테이트 속초 센트럴에 'H-드레스퀘어'를 적용한 예시. 자료=현대건설

[일간투데이 송호길 기자] 현대건설이 힐스테이트 아파트에 새로운 형태의 부부침실과 자녀방을 선보인다고 9일 밝혔다.

소비자들은 부부침실 내 드레스룸과 수납장을 2배로 확장한 'H-드레스퀘어'와 독서실 구조로 설계된 자녀방 'H-스터디룸' 등 2가지 평면을 선택할 수 있다.

이러한 평면설계는 매년 실시하는 거주 고객 만족도 조사(POE)를 통해 힐스테이트에 거주중인 고객의 응답을 분석한 결과다.

현대건설은 고객 만족도를 분석한 결과 부부는 침실내 보다 넓은 수납공간이 필요하고, 자녀는 집에서도 독서실처럼 집중도가 높은 학습공간을 바란다는 점을 착안했다.

부부침실에 적용되는 선택평면인 H-드레스퀘어는 수납 편의성을 강화했다. 드레스룸 면적은 기존 대비 두 배로 확장돼 의류보관이 편리해졌을 뿐만 아니라 수납량이 두 배 가까이 늘었다.

자녀방에 적용되는 H-스터디룸은 책상 양면이 벽면으로 구성돼 독서실처럼 집중도 높은 학습공간을 제공한다.

 

힐스테이트 범어 센트럴에 'H-스터디룸'을 적용한 예시. 자료=현대건설


H-스터디룸은 학생들의 취향이나 학습패턴에 맞춰 책상과 책장 등을 자유롭게 구성하도록 양쪽 벽면 사이에 공간을 마련했다. 또 책상이 벽면에서 돌출되지 않도록 설계에 반영됐다.

현대건설은 이번에 개발된 H-드레스퀘어는 '힐스테이트 속초 센트럴'과 '힐스테이트 범어 센트럴' 현장에 적용한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고객의 요구가 반영된 평면을 제공하는 동시에, 고객의 선택 폭과 만족도를 향상시키고자 했다"며 "단순히 잠만 자는 침실공간을 넘어 다양한 기능을 부여해 공간 효율성과 입주 고객 만족도를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송호길 기자 hg@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카드뉴스

1 2 3
item75
ad40

포토뉴스

1 2 3
item84

정치

item85

오피니언

ad40

사회·전국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