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ad37

롯데손보, '천식지속상태 진단비 특약' 배타적사용권 획득...호흡기질환 대비

  • 홍정민 기자
  • 승인 2019.04.26  13:39:10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ad42

- 오는 7월 17일까지 배타적 사용권 부여받아

   
▲ 사진=롯데손보
[일간투데이 홍정민 기자] 롯데손해보험(이하 롯데손보)이 '롯데 도담도담 자녀보험'의 '천식지속상태 진단비 특약'이 3개월 간의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고 26일 밝혔다.

롯데손보는 미세먼지 등 환경변화로 호흡기계통 질환이 급증하고 있는 환경변화에 따라 천식지속상태 진단비 특약을 출시 했다.

손해보험협회 신상품심의위원회는 환경성질환에 대한 폭넓은 보장공백 해소 및 향후 증가하는 미세먼지 관련 질환에 대하여 선제적으로 설계한 점에서 독창성과 유용성을 높이 평가해 오는 7월 17일까지 3개월간 배타적 사용권을 부여했다.

이에 따라 앞으로 3개월간 이와 유사한 상품을 다른 보험사가 개발·판매할 수 없다.

천식지속상태는 '급성중증 천식'과 '불응의 천식'으로 분류된 질병을 말하며 해당분야 전문의가 임상증상 등을 통해 진단 확정시 해당 상품은 가입금액(1회한, 10만원)을 지급한다.

이채원 롯데손보 상품개발팀 파트장은 "영·유아·청소년기에 천식지속상태의 치료가 필요한 고객을 위하여 상품을 개발했다"며 "앞으로도 롯데손해보험은 새로운 위험에 대해 고객의 니즈를 충족할 수 있는 보험상품을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홍정민 기자 jmhong04@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3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커넥티드잇템

1 2 3
item88

4차산업

ad40

빅데이터VIEW

포토뉴스

1 2 3
item84

오피니언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