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ad37

여전히 불편한 휘성 에이미 사건?… 편집된 녹취록에 신뢰도 의혹 제기

  • 이영두 기자
  • 승인 2019.05.10  00: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ad42
사진=휘성 SNS

[일간투데이 이영두 기자] 대중들에겐 휘성 에이미 사건이 여전히 현재진행형인 듯한 모양새다.

최근 휘성은 에이미와의 사건 이후 대중들의 엇갈리는 반응을 접했는지 “떳떳하다”는 입장을 SNS를 통해 밝혔다.

휘성 에이미 사건은 두 사람 간의 녹취록으로 일단락 됐으나, 전체가 아닌 일부분이 편집된 녹취록이라 신뢰도가 떨어진다는 의혹이 제기된 바 있다. 에이미의 사과를 받는 대화가 나오기까지의 대화 동기나 대화 내용 등을 알 수가 없기 때문이다.

이에 대중들은 성폭행 모의에 대한 가능성은 매우 낮아 보이나 휘성의 프로포폴 혐의는 여전히 찜찜하게 남아있다는 반응을 내놓고 있다. 앞서 에이미는 폭로글을 통해 수차례 자신과 약물 복용을 함께 한 사람이 휘성이라고 지목한 바 있다.

이영두 기자 ilgan2@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커넥티드잇템

1 2 3
item88

4차산업

ad40

빅데이터VIEW

포토뉴스

1 2 3
item84

오피니언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