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하남시, 시민 공공텃밭 자투리 땅 활용.

  • 이양수 기자
  • 승인 2019.11.18  16:49:25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 생산채소 사회복지시설 등에 기부

[일간투데이 이양수 기자] 하남시는 지난 5월 23일부터 11월 13일까지 총 6회에 걸쳐 시민 공공텃밭 자투리땅을 활용하여 재배한 친환경 채소를 지역아동센터 및 적십자 등 사회복지시설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금년 한 해 동안 기부한 채소는 시민에게 분양하고 남은 자투리 땅을 활용하여 재배한 채소로 김장용 배추 600포기, 무 250개를 비롯하여 어린이 감자 캐기 농촌체험을 통한 감자 240kg를 포함 약 2톤에 이른다.

현재 시민 공공텃밭은 미사 공공텃밭을 비롯하여 3개소/1193구획이 분양·운영 중이며, 금년도 분양시 4002명이 신청, 2809명이 탈락하는 등 뜨거운 인기와 높은 경쟁률을 보였으며, 금년도 참여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2020년 재 분양 의향 조사결과 99%가 희망하여 높은 만족도를 재확인했다.

박건석 일자리경제국장은 “시민에게 사랑받는 공공텃밭이 텃밭분양 뿐만 아니라 우리 아이들과 어려운 이웃을 위해 좋은 일을 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내년에도 채소 기부는 물론 다양한 어린이 농촌 체험을 실시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급증하는 도시민의 도시농업에 대한 요구와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현 텃밭 외에 추가적으로 공공텃밭을 조성하기 위한 부지를 물색하는 등 도시농업을 희망하는 시민들의 욕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노력 중에 있다”고 밝혔다.

한편, 2019년 시민 공공텃밭은 11월 30일자로 폐장되어 동절기 기간 동안 재정비를 통해 2020년 신규 분양 될 예정이며, 2020년도 텃밭 분양은 내년 2월 중 공고될 예정이다.


이양수 기자 ayanglee@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4차산업

빅데이터VIEW

포토뉴스

1 2 3
item84

오피니언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