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우체국택배 확인부탁합니다"…SMS 일단 의심, 요즘은 카톡 안내

  • 이영두 기자
  • 승인 2019.11.26  18:17:1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사진=스미싱 페이지 화면 캡처)

[일간투데이 이영두 기자] 우체국택배의 탈을 쓴 가짜 문자메시지 우려가 커지고 있다. 첨부된 링크 진입 시 금전적 피해가 발생할 수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26일 다수 매체 보도에 따르면 "우체국택배 확인부탁합니다"라는 내용의 허위문자 피해 제보가 쏟아지고 있다. 피해자들은 "주문한 택배가 없는데 확인해 달라는 문자가 왔다"라는 등의 사연을 전했다.

"우체국택배 확인부탁합니다"라는 허위문자 내 링크를 클릭 시 택배 조회 페이지를 가장한 가짜 웹 페이지로 진입하는 경우가 많다. 이때 휴대폰 번호를 입력하고 본인확인에 응할 경우 어플리케이션이 설치되면서 금전적 피해를 입을 수 있다.

한편 우체국택배 등을 가장한 가짜문자에 대처하려면 택배 주문 여부를 미리 파악해 두는 게 좋다. 특히 우체국택배 등 다수 택배 업체들이 문자메시지가 아닌 카카오톡 채팅을 통해 배송 현황을 안내한다는 점을 잊지 말아야 한다.

이영두 기자 ilgan2@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4차산업

빅데이터VIEW

포토뉴스

1 2 3
item84

오피니언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