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한전KDN , 2019 빛가람 에너지밸리 SW 작품 경진대회 개최

  • 권희진 기자
  • 승인 2019.11.28  16:26:47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 목포대 Amadoor팀 대상수상, 광주전남지역 마이스터고와 대학생들의 창의적 SW 아이디어 선보여

   
▲ 사진=한전KDN
[일간투데이 권희진 기자] 한전KDN은 지난 27일 본사 빛가람홀에서 광주전남지역 대학생 및 마이스터고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2019 빛가람 에너지밸리 소프트웨어 작품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이하는 SW 작품 경진대회는 4차 산업혁명시대를 이끌어갈 SW분야 인재육성과 우수작품에 대한 창업연계 지원을 위해 한전KDN 주관으로 매년 시행하고 있다.

이번 대회는 지난 9월부터 2개월 동안 광주전남 지역 내 30여개 대학 및 6개 마이스터고에서 총 45개(대학생 11개, 고등학생 34개) 작품이 접수되었다. 1차 심사에서 총 24개(대학교 16개, 마이스터고 8개)가 선정됐으며, 11월 27일 2차 현장 심사를 통해 대학생 부문에 대상1팀, 최우수상 2팀, 우수상3팀을 비롯해 16개팀과, 마이스터고 부문에 우수상 2팀, 장려상 4팀을 시상했다.

대학생 참가 작품 중 영예의 대상은‘매년 증가하는 1인 가구가 범죄로부터 주거지에 대해 느끼는 불안감을 해소시켜주기 위한 스마트 도어락 시스템’을 출품한 목포대 이 차지했으며, 최우수상은‘블록체인과 태양광을 이용한 유료 충전 서비스’를 출품한 전남대 <포니체인 팀>과 ‘전기자동차 충전소 불법주차 감시 시스템’을 출품한 목포해양대 <카르페디엠 팀>이 수상했다.

이어 마이스터고 참가 작품 중 ‘전기 발전 방법 및 발전량을 눈으로 확인 가능한 시스템’을 출품한 광주자동화설비공업고 과‘AI를 이용해 적정에너지 사용량과 예측 전기세를 알려주는 앱’을 출품한 광주소프트웨어마이스고 <두뇌는 국산이지만 언어는 수입입니다 팀>이 우수상을 수상했다.

권희진 기자 press80@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4차산업

빅데이터VIEW

포토뉴스

1 2 3
item84

오피니언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