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지방4대 협의체,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통과 촉구

  • 엄정애 기자
  • 승인 2019.12.03  09:38:45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법안소위 미상정에 반발
20대 국회에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처리 강력 촉구

[일간투데이 엄정애 기자]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회장 권영진 대구광역시장),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회장 신원철 서울시의회의장),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회장 염태영 수원시장),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회장 강필구 전남영광군의회의장) 등 지방4대협의체의 대표들은 2일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이 지난 28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법안소위에 상정되지 않은 것에 대해 우려와 반발의 목소리를 높였다.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은 지난 3월 29일 국회에 발의된 이래로 8개월을 거의 논의되지 않다가 지난달 14일 법안소위 이후 더 이상 진전을 보이지 않고 있다.

지방4대협의체는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등 자치분권 관련 법률안의 국회 통과를 위해 다방면으로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 지난 10월 4일 지방4대협의체장 공동 촉구결의문 발표를 시작으로 같은달 29일 국회의장 예방 및 3당 원내대표 간담회를 통해 자치분권 입법 건의 및 공동촉구문을 전달했다.

지방4대협의체는 "풀뿌리 주민자치와 지방분권의 확대는 누구도 거스를 수 없는 시대정신이 됐으며 대한민국이 앞으로 반드시 가야할 길"이라며 "이를 위해 중앙정부에 집중돼 있는 권한의 지방정부로의 이양과 주민 스스로 결정하고 추진하는 주민 주권의 강화는 필수적인 요소로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은 이를 제도적으로 보장하는 첫걸음"이라고 강조했다.

엄정애 기자 jaja4702@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4차산업

빅데이터VIEW

포토뉴스

1 2 3
item84

오피니언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