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방향 다른 규탄대회…민생은 어디로?

  • 김현수 기자
  • 승인 2019.12.03  16:12:08
  • 2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일간투데이 김현수 기자] 패스트트랙과 공수처법안 처리에 반대하는 자유한국당과 선거개혁의 발목을 잡고 있다고 주장하는 야3당이(바른미래당·민주평화당·정의당)이 3일 여의도 국회에서 각각 다른 목소리를 내며 규탄대회를 가졌다. 결국 민식이법, 유치원3법, 공수처법, 선거법 등이 맞물린 가운데 당의 이익을 위해 물러서는 않는 한 민생법안은 통과되기 어려울 전망이다. 사진은 국회 로텐더홀에서 필리버스터 보장을 외치는 자유한국당의 비상의총 현장과 국회본관앞 계단에서 열린 야3당의 자유한국당 규탄과 선거제도 완수결의 기자회견의 모습이다.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김현수 기자 dada2450@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5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오피니언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