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신한금융그룹, 서울 중구청과 '동네 나눔밥집' 사업 추진

  • 허우영 기자
  • 승인 2020.01.14  14:06:45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 이병철 신한금융지주 부문장(왼쪽)과 서양호 중구청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금융
[일간투데이 허우영 기자]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14일 서울 중구청과 취약계층의 '식(食)' 문제 해결을 위한 '동네 나눔밥집' 사업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동네 나눔밥집 사업은 취약계층의 식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역 내 식사 지원이 필요한 이웃에게 쿠폰을 제공하는 동시에 영세자영업자가 운영하는 식당을 동네 나눔밥집으로 지정해 쿠폰을 사용하게 해 실질적인 매출 증대를 돕는 상생 프로젝트다.

신한금융은 새롭게 시도하는 동네 나눔밥집 사업모델을 통해 사회적 가치 창출 정도를 측정하고 분석해 수혜 계층 및 지역을 점차적으로 확대해 나감으로써 사회적 문제 해결에 기여할 예정이다.

이병철 신한금융지주 부문장은 "동네 나눔밥집사업은 기존 사회공헌 방식에서 벗어나 사회적 가치 창출 생태계를 구성하는 형태로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라며 "지역사회가 스스로 발전해 나가는데 도움을 주는 길라잡이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금융그룹은 지난 2017년부터 신한은행, 신한카드 등 모든 그룹사가 참여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희망사회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도움이 필요한 이웃과 중소기업 및 사회적 기업의 성장에 올해 말까지 총 2700억원 규모의 자원을 집중적으로 투입하고 있다.

허우영 기자 touch@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5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오피니언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