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경제 불황에 신종 코로나까지"

  • 김현수 기자
  • 승인 2020.01.28  15:02:11
  • 2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일간투데이 김현수 기자] 전세계를 위협하고 있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우한폐렴)의 국내 확진자가 4명으로 늘어난 가운데 감염자가 무증상인 상태로 활보하고 다닐 가능성을 배제할수 없어 추가감염이 우려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정부는 경보를 주위에서 경계로 격상시키고 감염과 예방에 대해 철저히 대비하고 있다. 2003년 '사스'때처럼 신종코로나도 경제에 악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되 불황에서 경제회복을 기대하는 국민들의 마음에 찬물을 끼얹고 있다.

사진은 28일 오전 우한폐렴 대응 선별진료소 중 한곳으로 지정된 서울 동작구 대방동 서울보라매병원에서 마스크를 쓴 시민들이 진료를 마치고 병원 밖으로 나오고 있다.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김현수 기자 dada2450@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3
ad47
ad45
ad46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38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핫이슈

ad39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2

4차산업

ad40

빅데이터VIEW

포토뉴스

1 2 3
item84

오피니언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