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서태지 근황, SNS에 남긴 여전히 쿨함 "눈팅"

  • 이영두 기자
  • 승인 2020.02.13  13:5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 서태지 SNS

[일간투데이 이영두 기자] 가수 서태지가 자신을 둘러싼 관심에 직접 근황을 전했다.

서태지는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 “무소식이 희소식이라고 나는 잘살아있습니다. 본업, 부업, 육아, ‘눈팅’ 등 다 잘하고 있고요. 새로운 소식이라면 32년된 꿈이었던 바이크 면허를 따고 드디어 맛리크루의 걸스X3를 들으며 라이딩을 했답니다. 오랜 염원을 이룬 셈이죠”라고 적었다.

새 앨범 활동과 관련해 서태지는 “10집 소식을 기다리고 있을 텐데요. 아직도 이거다 싶은 영감님을 영접하지 못한 느낌이랄까. 부처님, 예수님도 찾아봤지만 아주 바쁘신가 봅니다.. ‘에구구’ 사실 나이 탓일까요? 아직 딱 맘에 드는 음악이 나오지는 않았지만 언제가는 그분을 꼭 영접하리라 생각하니 (안 되면 납치라도?) 느긋하게 기다려 주세요. 언젠가 그날이 올 거예요”라고 전했다. 

이어 “항상 고맙고, 미안하고, 보고 싶네요. 그럼 모두 건강하게 안녕”이라고 글을 마무리했다.

이영두 기자 ilgan2@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3
ad47
ad45
ad46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38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핫이슈

ad39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2

4차산업

ad40

빅데이터VIEW

포토뉴스

1 2 3
item84

오피니언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