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바른·대안신당·평화당, 공동교섭단체 구성

  • 신형수 기자
  • 승인 2020.02.17  16:3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 유성엽 대표로...통합 신당은 아니야

   
▲ 1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공동교섭단체 합동 의원총회에서 바른미래당, 대안신당, 민주평화당 소속 의원들이 손을 잡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일간투데이 신형수 기자] 바른미래당, 대안신당, 민주평화당 등 3당 소속 의원 21명은 17일 공동교섭단체 구성에 합의를 했다. 이는 17일부터 시작되는 2월 임시국회를 위한 교섭단체일 뿐 통합신당으로 가는 것은 아니라는 설명도 있었다.

3당 의원 21명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통합의원총회를 열어 이같이 의결햇다. 교섭단체 명칭은 ‘민주통합의원모임’이다. 이는 3당 통합추진 테이블에서 합의한 신당 당명인 ‘민주통합당’에서 따온 것이다.

교섭단체 원내대표는 대안신당 유성엽 통합추진위원장이, 원내수석부대표는 대안신당에서 수석대변인으로 활동해온 바른미래당 장정숙 의원이 각각 맡았다.

이들은 결의문을 통해 “3당 통합을 추동하고,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의 적대적 공생관계에 따른 국회의 방만한 운영을 견제하기 위해 교섭단체 구성을 의결했다”며 “임시국회에서 민생·공정·정의·개혁을 위한 법안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민주평화당 박주현 통합추진특별위원장(왼쪽 두 번째부터), 바른미래당 박주선 대통합개혁위원장, 대안신당 유성엽 통합추진위원장이 1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3당 통합을 선언하며 손을 맞잡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명단을 올린 의원들은 바른미래당 박주선·김동철·주승용·임재훈·채이배·최도자·이상돈 의원, 대안신당 최경환·천정배·박지원·장병완·유성엽·윤영일·김종회·장정숙 의원, 평화당 정동영·조배숙·황주홍·김광수·박주현 의원, 무소속 이용주 의원 등이다.

당적을 정리해야 할 부분이 있기 때문에 바른미래당 소속 비례대표 의원들은 18일 셀프 제명 의원총회가 있을 예정이다.

이날 교섭단체는 2월 임시국회를 위한 교섭단체일 뿐이지 통합신당 창당을 위한 것은 아니라는 것이 이용주 의원의 설명이다.

즉, 민주통합당으로의 통합신당 추진은 그대로 추진하면서 원내교섭단체로 ‘민주통합의원모임’을 만든 것이다.


신형수 기자 shs5280@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5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4차산업

빅데이터VIEW

포토뉴스

1 2 3
item84

오피니언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