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구인호 "구하라법 통과, 하라위한 마지막 선물"

  • 김현수 기자
  • 승인 2020.05.22  12:3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일간투데이 김현수 기자] 고 구하라의 친오빠 구인호씨가 22일 국회 소통관 기자회견장에서 '구하라법'통과 촉구를 위한 기자회견을 했다.

회견장에 도착해 단상에 나온 구인호씨는"부양의무를 저버린 친모는 상속자격이 없다"고 설명하고 " 구하라법의 통과가 평생을 슬프고 아프고 외롭게 살아갔던 사랑하는 동생을 위해 해줄 수 있는 마지막 선물이라고 생각합니다"라며 마지막 입장을 밝혔다.

사진은 22일 오전 여의도 국회 소통관 기자회견장에서 더불어민주당 서영교 의원과 송기언 의원,노종언 변호사와 함께 '구하라법'통과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하는 모습이다.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김현수 기자 dada2450@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5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오피니언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