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동대문구, 희망글판 새단장…이해인 '여름 편지' 담아

  • 엄정애 기자
  • 승인 2020.06.02  16:35:45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 코로나19로 지친 주민들 위로 및 잠깐의 여유 선사

   
▲ 동대문구가 여름을 맞아 구청 정문 희망글판을 새롭게 단장했다. 사진=동대문구청
[일간투데이 엄정애 기자] '여름이 오면, 친구야 / 이웃에게 그늘을 드리우는 / 한 그루의 나무가 되자고 했지'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화창한 여름을 맞아 새로운 희망글판을 내걸었다.

초록빛으로 가득한 나무그늘에서 여유롭게 쉬고 있는 할머니와 손녀를 그린 배경에 시인 이해인의 시 '여름 편지'에서 발췌한 문구를 실었다.

동대문구 희망글판에는 구청을 방문하는 주민들이 잠시나마 무더위를 잊고 여름을 가득 담고 있는 초록빛을 느끼며 한숨 쉬어 가실 수 있기를 바라는 동대문구청 직원들의 마음이 오롯이 담겨 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희망글판이 코로나19로 지친 구민들의 마음을 위로하고 여유를 되찾는 데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엄정애 기자 jaja4702@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5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오피니언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