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영유아 첫 책 선물 ‘북스타트 책 꾸러미’ 택배 서비스

  • 황선인 기자
  • 승인 2020.06.02  17:04:16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 용인시, 36개월이하 영유아 300명 대상…그림책‧에코백 등 무료 배부

   
▲ 택배서비스 포스터 사진=용인시
[일간투데이 황선인 기자] 용인시는 2일 36개월 이하 영유아들에게 주는 첫 책 선물인 ‘북스타트 책 꾸러미’를 6월부터 7월까지 택배 서비스로 제공한다고 밝혔다.

지난해까진 읍·면·동 주민센터나 도서관에서 배부했지만 코로나19 감염을 막기 위해 한시적으로 택배서비스를 하는 것이다.

대상은 용인시에 주민등록은 둔 0~36개월 이하 영유아 300명이다.

아기 이름으로 용인시 도서관 홈페이지에 회원가입을 한 뒤 문화행사 코너에서 신청하면 된다.

시는 신청자에게 1회에 한해 단계별 그림책 2권씩과 에코백, 가이드북 등이 담긴 꾸러미를 무료로 발송해준다.

시 관계자는 “감염병에 취약한 영유아들이 안전하게 책 꾸러미를 받아보도록 올해 한시적으로 택배 서비스를 하는 것”이라며 “생애 첫 꾸러미 선물로 책과 친해지는 계기가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2011년부터 북 스타트 운동으로 2만1800여꾸러미를 무료로 배부했다.

황선인 기자 hsin7777@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5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오피니언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