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남동구, '코로나19' 확진자(30, 31, 32번) 발생

  • 우용남 기자
  • 승인 2020.06.06  10:06:02
  • 1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 격리 치료 중

[일간투데이 우용남 기자] 서울 관악구 건강용품 방문판매업체(리치웨이) 관련 확진이 잇따르는 가운데 남동구에서도 해당업체를 방문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나와 인하대병원 음압격리병상으로 이송, 격리 치료중이다.

남동구 30번째 확진자로 판정된 A씨(70대·여·논현고잔동)는 지난 1일 서울의 해당 건강용품 방문판매업체를 방문 후 남동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실시, 지난 4일에 양성 판정을 받았다.

31번째와 32번째 확진자로 판정된 B씨(70대·논현고잔동)와 C씨(40대·여·논현고잔동)는 A씨의 가족으로 5일 양성판정을 받았다.

남동구는 확진자 거주지에 대한 방역소독작업을 완료했다.

A씨와 B씨에 대한 이동 동선은 구 홈페이지 및 SNS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C씨에 대한 동선은 CCTV 확인 등 역학조사 후 공개할 예정이다.

우용남 기자 wood0808@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9
ad51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ad54

오피니언

ad53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