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신영증권·코스콤, 국내 최초 로보애널리스트 사업 합작

  • 장석진 기자
  • 승인 2020.06.30  10:32:55
  • 1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 신영증권 자산관리 역량과 코스콤 데이터분석 결합

   
▲ 신영증권 여의도 본사(제공=신영증권)

[일간투데이 장석진 기자] 신영증권과 코스콤이 국내 최초로 로보애널리스트 분석 솔루션을 함께 구축하는 공동사업을 진행하기로 했다.

신영증권과 코스콤은 각사의 전문적인 데이터 기획력과 데이터 분석 역량 등을 결합해, 투자자의 합리적인 의사결정을 지원하는 ‘로보애널리스트 공동사업 추진 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신영증권은 차별화된 고객 중심의 서비스, 자산관리 및 운용 노하우, 업계 최상위 리서치센터 역량을 기반으로 ‘고객에게 필요한 금융정보를 적시에 정확하게 전달’할 수 있는 로보애널리스트 컨텐츠를 지원하게 된다.

코스콤은 광범위한 금융 데이터를 저장, 가공, 분석할 수 있는 최적의 금융 클라우드 인프라와 금융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데이터 과학자의 노하우를 기반으로 ‘금융사가 데이터분석에 집중할 수 있는 솔루션’을 구현할 예정이다.

신영증권과 코스콤은 내년 하반기 목표로 로보애널리스트를 개발할 계획이다. 개발이 완료되면 이를 계기로 금융회사들은 기본 서비스로 증시 변수별 영향도와 뉴스 연관성 분석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다.

특히 로보애널리스트를 활용해 시장 이슈에 대한 맞춤형 분석과 사전 이벤트 감지 등의 서비스도 순차적으로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 이를 통해 증권사들은 고객들에게 실시간 데이터를 토대로 차별화된 분석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황성엽 신영증권 대표이사는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의 첨단 기술을 비즈니스에 얼마나 투영시키느냐가 향후 금융투자업계의 핵심 경쟁력을 좌우할 것”이라며, “앞으로 금융업계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선도하는 마중물이 되겠다”고 밝혔다.

정지석 코스콤 사장은 “로보어드바이저(Robo-advisor)에 이어 이제는 로보애널리스트(Robo-analyst)까지 등장하며 금융업계 패러다임 전환과 데이터를 통한 혁신이 촉진되고 있다”며, “고객 중심의 리서치와 자산관리에 강점을 가진 신영증권과 데이터기술을 갖춘 코스콤은 분명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장석진 기자 peter@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5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오피니언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