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미래에셋대우, "비대면으로 마음 나눠요!"

  • 장석진 기자
  • 승인 2020.06.30  10:39:02
  • 1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 다양한 비대면 사회공헌활동 전개

   
▲ 미래에셋대우가 비대면으로 진행한 밀알콘서트(제공=미래에셋대우)
[일간투데이 장석진 기자] 미래에셋대우는 30일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 두기 운동이 펼쳐지면서 대면 방식의 사회 공헌이 어려워진 만큼 비대면 방식의 사회공헌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 일환으로 미래에셋대우는 지난 25일 취약 계층의 고용 위기에 놓인 장애인들을 돕기 위한 17회 “힘내요 우리” 밀알콘서트를 임직원 기부를 통해 후원했으며, 기부에 참여한 임직원에게 온라인 콘서트 URL을 제공함으로써 뜻 깊은 문화생활을 함께 즐겼다. 이번 후원금은 밀알복지재단 기빙플러스 매장의 경력단절 여성, 장애인, 다문화 근로자 등 고용인력의 인건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또한, 이번 비대면 방식의 사회공헌에 동참한 임직원들에게 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 보호작업장 ‘파니스’에서 만든 쿠키 세트를 구입해 제공했다. 파니스는 중증장애인 30여명의 안정적 일자리 제공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곳이다.

이외에도 임직원의 기부 참여와 매칭해 안양시에 위치한 ‘열손가락서로돌봄 사회적협동조합’과 굿윌스토어 분당점에 ‘파니스 베이커리 상품권’을 전달했다.

미래에셋대우 민경부 경영지원부문대표는 우리의 도움이 필요한 소외된 이웃들과 더불어 사는 건강한 사회를 만들고, 그들이 자립할 수 있도록 기획한 언택트 시대의 사회공헌활동이 기업문화로 잘 정착할 수 있도록 임직원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했다.

미래에셋대우는 앞으로도 임직원 참여에 기반한 기부문화 확산, 일자리 창출을 위한 착한 소비 증대의 테마에 맞춰 다양한 방법으로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한편, 이번 사회공헌은 해피빈에서 제공한 공익·봉사 프로그램 ‘가볼까’를 통해 기획됐으며, ‘언택트 시대의 기부와 착한 소비’를 연결하는 창의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해서 펼쳐 나갈 예정이다.

장석진 기자 peter@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5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오피니언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