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이낙연 “국가위기 너는 무엇을 했냐” 당 대표 출마 선언

  • 신형수 기자
  • 승인 2020.07.07  14:26:26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 100만 권리당원과 함께 민주당 쇄신

   
▲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에 도전하는 이낙연 의원이 7일 국회 소통관 기자회견장에서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일간투데이 신형수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7일 예고대로 출마선언을 했다. 이 의원은 이날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8월29일 민주당 대표 선거에 출마하기로 했다”면서 출마선언했다.

이 의원은 “그동안 저는 당 안팎의 여러 의견을 들으며, 깊은 고뇌를 거듭했다”면서 “저는 민주당과 저에게 주어진 국난극복의 역사적 책임을 이행하는 데 모든 역량을 쏟아 최선을 다해야 한다는 결론에 이르렀다. ‘국가가 위기에 처했을 때, 너는 어디에서 무엇을 했느냐?’는 훗날의 질문에 제가 대답할 수 있어야 한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이 의원은 현재 중첩된 위기에 직면해 있다면서 코로나19 확산을 그 첫 번째로 꼽았고, 코로나19에 따른 경제의 침체와 민생의 고통을 두 번째로, 청년층의 좌절 및 저출생 고령화 등 기존의 난제를 세 번째로, 평화의 불안을 네 번째로 꼽았다.

이어 “그런 국가적 위기 앞에 여야가 따로일 수 없다. 21대 국회는 국난극복의 책임을 안고 출발했니다. 국회가 시급히 할 일은 많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경제를 회생시키고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신산업을 육성해 고용을 창출하며 청년층 등 국민께 희망을 드리기 위한 ‘경제입법’을 서둘러야 하고, 양극화를 개선하고 사회안전망을 확충해 약자를 더 두텁게 보호하기 위한 ‘사회입법’이 절박하고, 정치혁신과 권력기관 쇄신 등 지체된 개혁을 촉진할 ‘개혁입법’을 더는 늦출 수 없고 한반도 평화 진전에 힘을 모으며 여러 방법으로 지원해야 한다고 피력했다. 또한 정쟁을 멈추고 국민통합을 솔선하며 ‘일하는 국회’를 정착시켜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것을 실현시키기 위해 민주당 원내지도부와 함께 야당의 협력을 얻으며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 의원은 “중첩된 위기 앞에 민주당이 거대여당으로 서 있다. 국민은 압도적 다수의석을 민주당에 주시면서, 그만큼의 책임을 맡기셨다. 민주당은 모든 역량을 결집한 최선의 태세로 위기를 이겨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거대여당 민주당은 새로운 각오와 태세가 필요하다면서 어느 경우에도 거대여당의 본분을 다하는 ‘책임 정당’이어야 하고, 모든 과제에 성과로 응답하는 ‘유능한 정당’이어야 하고, 국민과 역사 앞에 언제나 스스로를 낮추는 ‘겸손한 정당’이어야 하고, 내외정세와 지구환경, 인간생활과 산업의 변화를 직시하며 선제적으로 대응하도록 ‘공부하는 정당’이어야 하며 미래 세대에 희망을 드리고 신뢰를 받는 ‘미래 정당’이어야 한다고 밑그림을 그렸다.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에 도전하는 이낙연 의원이 7일 국회 소통관 기자회견장에서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 의원은 “국난극복이야말로 당정의 시대적 책임이고, 그것이 문재인정부의 성공입니다. 국난극복과 문재인정부의 성공을 위해 민주당은 정부에 협조하고 보완하면서도, 때로는 대안을 제시하고 정부를 선도해 최상의 성과를 내는 ‘건설적 협력관계’를 구축해야 한다”면서 “그 길을 열고 걷겠다”고 다짐했다.

이 의원은 “그렇게 되도록 민주당의 역량을 키우고, 역할을 확대해 갈 것”이라면서 “그러면서 다음 세대, 그다음 세대의 민주당을 만들어 가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저는 400만 당원, 100만 권리당원과 함께 민주당의 쇄신을 더 촉진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신형수 기자 shs5280@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5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오피니언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