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버티컬 영역 독보적인 'EO채널'…퓨처플레이, '영상 플랫폼 기반 혁신' 투자

  • 유경석 기자
  • 승인 2020.07.07  14:40:49
  • 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 영상 플랫폼 기반 창업·혁신한 콘텐트 제작
비하인드 스토리 7일 라이브 공개

   
▲ 이오스튜디오 김태용 대표. 사진=이오스튜디오
[일간투데이 유경석 기자] 퓨처플레이가 창업가 콘텐츠 제작 미디어 이오스튜디오(EO, 대표 김태용)에 투자를 진행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퓨처플레이 외 데일리호텔 창업자 신재식 대표와 인플루언서 마케팅 스타트업 데이터블이 공동 투자했으며, 투자규모는 비공개다.

이오스튜디오(EO채널)는 영상 플랫폼 기반으로 창업과 혁신에 대한 콘텐츠를 제작하는 기업이다. 유튜브, 페이스북 등에서 EO채널로 알려져 있다. EO채널은 1인 유튜브 크리에이터 태용으로 시작해 미국 실리콘밸리에 위치한 구글, 픽사 등 글로벌 기업에서 일하는 한국인들을 인터뷰 한 리얼밸리 시리즈를 기획하며 많은 구독자를 확보했다.

지난 해 8월, 김태용 대표는 스타트업 콘텐츠 크리에이터로 도약을 위해 법인 EO채널을 설립했다. 이후 지금까지 카카오, 배달의민족, 토스 등 스타트업 대표, 엔지니어 등 업계 각층을 만나며 스타트업과 혁신에 앞장서는 창업가들의 이야기에 통찰력을 담아 소개하고 있다.

또한 EO채널은 초고속 성장기업의 비밀을 풀어내는 새로운 포맷의 숏 다큐멘터리 시리즈 하이퍼 그로스(Hyper Growth)를 런칭, 콘텐츠 제작 다각화에 나서며 기존에 없던 뉴미디어 비즈니스 모델을 찾고자 한다.

현재 EO채널의 경우 유튜브 약 20만7000여 명, 페이스북에서 약 4만7000여 명 이상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다. (20년 7월 기준)

김태용 EO 대표는 "기존 미디어 DNA와 관성을 갖고 완전히 새로운 미디어와 스타트업 생태계를 만드는 건 어렵다고 생각한다"며 "숱한 시행착오를 겪으며 좋은 팀과 시스템을 만들었고, 기존의 생각에 얽매이지 않는 퓨처플레이와 같은 투자자들과 함께하게 돼 든든하다"고 말했다.

류중희 퓨처플레이 대표는 "미디어 격변이 일어나고 있는 상황에서, EO채널이 스타트업이라는 버티컬 영역에서 독보적인 미디어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것에 주목했다"며 "단순한 컨텐츠 제작이나 유튜브 채널을 뛰어 넘어, 스타트업과 투자자, 고객을 연결하는 새로운 플랫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함께 고민하고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김태용 EO 대표와 퓨처플레이 및 투자자들의 첫 만남, 투자유치까지의 이야기는 7일(화) 저녁 8시 라이브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라이브 방송 녹화영상은 7월 중 이오스튜디오의 라이브 채널 이오스테이션(EO Station)에서 다시 볼 수 있다.

유경석 기자 kangsan0691@naver.com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5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오피니언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