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신한카드, 농어촌 여행 이어 코로나19 극복 위한 정부 소비쿠폰 사업 참여

  • 양보현 기자
  • 승인 2020.08.14  09:07: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일간투데이 양보현 기자]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코로나19로 인한 소비 침체 극복의 일환으로 외식업소 이용 시 캐시백 혜택을 제공하는 정부 지원 소비 활성화 쿠폰 행사를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8월 14일부터 11월 30일까지 매주 금요일 오후 4시부터 일요일 자정까지 외식업소에서 회당 2만원 이상 사용하면 6번째 사용한 날의 다음 달에 1만원을 캐시백 받을 수 있다.

한번 캐시백을 받았더라도 정부 사업 예산이 소진될 때까지 또 받을 수도 있다.

이 소비쿠폰 행사에 참여하고 싶은 고객은 신한카드 홈페이지와 신한페이판(PayFAN) 앱의 이벤트 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신청 후 별도 선정 절차 없이 곧바로 이용할 수 있다.

포인트 적립이나 각종 제휴카드 할인 등 각 카드 서비스는 그대로 적용되고, 외식업소는 신한카드 가맹점 기준에 따른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소비 침체를 극복하기 위한 정부 사업인 만큼 고객들이 편리하게 참여함으로써 사업 성공에 일조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신한금융그룹이 지향하는 ‘일류신한’과 ‘ESG전략’에 따라 사회와 함께 하는 상생활동과 금융 포용성을 더욱 활성화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양보현 기자 report0330@gmail.com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9
ad51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ad54

오피니언

ad53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