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코로나19, 확진자 수 여전히 세자리"

  • 김현수 기자
  • 승인 2020.09.24  15:32: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일간투데이 김현수 기자]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이틀 연속 100명을 넘어서고 있다. 한때 두자릿 수 이하로 내려가는 듯 보였으나 다시 세자리로 증가해 방역당국이 긴장을 하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4일 0시 기준으로 국내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25명 늘어 누적 2만3341명이라고 밝혔다. 수도권 지역발생 확진자는 지난 21∼22일 이틀간 40명, 36명까지 떨어지기도 했지만 다시 증가했다.

이렇듯 확진자 수가 100명대를 넘나들며 줄어들 기미가 보이지 않고 있어 다가올 추석연휴가 최대 고비가 될 전망이다. 정부는 지속적으로 고향방문 자제를 권고하고 있고 예년에 비해 추석 귀향인원이 대폭 감소 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사진은 24일 오전 서울 양천구에 위치한 양천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코로나바이러스 진단검사를 받고 있는 장면이다.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김현수 기자 dada2450@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9
ad51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ad54

오피니언

ad53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