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머니브레인, 글자 입력만으로 AI 영상 제작 가능한 ‘TEVI AI’ 출시

  • 한지연 기자
  • 승인 2020.09.25  10:22: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일간투데이 한지연 기자] 인공지능(AI) 전문기업 머니브레인(대표 장세영)이 딥러닝 기반 실시간 AI 영상합성 플랫폼 ‘TEVI AI Platform’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TEVI AI는 높은 수준의 딥러닝 기반 영상 합성 기술을 이용해 인간과 가장 비슷한 대화를 구사하는 인공지능(AI)을 누구나 손쉽고 빠르게 제작할 수 있는 AI 플랫폼이다.

‘TEVI’는 Text to video, 즉 텍스트를 입력하면 비디오로 제작할 수 있다는 의미로 텍스트와 비디오 각 단어의 앞 두개 알파벳 ‘TE’와 ‘VI’의 합성어로 영상합성 서비스의 의미를 직관적으로 전달하고자 고안됐다.

현재 ‘TEVI AI’는 동영상 합성 솔루션인 ‘TEVI AI Studio’와 실시간 영상 대화 솔루션인 ‘TEVI AI Human’으로 구성됐다.

‘TEVI AI Studio’는 음성과 영상 데이터 합성으로 사람과 같이 자연스러운 커뮤니케이션을 구사하는 대화형 AI를 제공함으로써 시간, 장소에 제약 받지 않고 자신만의 AI 영상을 제작, 편집할 수 있어 뉴스, 교육 등의 영상을 손쉽게 제작할 수 있다.

‘TEVI AI Human’에서는 사용자와 실시간 대화를 가능케 할 뿐만 아니라, 사람의 대화에 반응해 상황에 따라 다른 영상을 실시간 합성하며 끊김 없는 움직임으로 자연스러운 제스처를 구사할 수 있는 상담, 실시간 교육 등 영상합성 AI를 만들 수 있다.

머니브레인이 자체 개발한 딥러닝 기반 실시간 영상합성 기술은 ‘Speech to text(STT)’, ‘Text to speech(TTS)’ 그리고 챗봇 기술을 결합해 실제 사람을 닮은 인공지능 영상을 제작해 실시간으로 사용자와 대화할 수 있게 한다. 이는 방송, 교육, 커머스, 실시간 상담, 키오스크 등 많은 분야의 산업에 새로운 방향성을 제시할 수 있는 높은 활용성을 지닌 기술로 볼 수 있다.

머니브레인 장세영 대표는 “이번 영상합성 솔루션 ‘TEVI AI Platform’은 시공간의 제약을 받지 않고 누구나 손쉽게 AI 영상을 제작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라며, 디지털 시대의 산업 체계에 활용성이 높은 가장 혁신적인 AI 영상제작 서비스”라고 말했다.

한지연 기자 hju@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9
ad51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ad54

오피니언

ad53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