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경찰,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목사 첫 접견 조사

  • 한지연 기자
  • 승인 2020.10.15  11:29: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 '역학조사 방해' 혐의… 교인 등 명단 누락 개입 조사

재수감되는 전광훈 목사 <연합뉴스>

[일간투데이 한지연 기자] 15일 서울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서울구치소에 수감 중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전광훈 목사를 상대로 구치소 접견 조사에 나섰다.

이번 조사는 사랑제일교회발 코로나19 집단감염과 관련해 교인 등 명단을 누락·은폐 여부를 조사하기 위해 진행했다.

전 목사 측은 고의적인 명단 누락과 은폐는 없었다는 입장을 밝혔으며, 방역 역학조사 방해에 대해서는 오해가 있다고 전했다.

전 목사는 지난 21대 총전 전 사전 선거운동을 해 공직선거법 위반과 문재인 대통령의 명예훼손 혐의로 올해 3월 기소됐다.

구속된 전 목사는 보석으로 풀려났으나 각종 집회에 참여한 것이 보석 조건을 어긴 것으로 판단돼 지난달 7일 서울구치소에 재수감됐으며, 지난 달에는 전 목사의 코로나19 확진 등으로 인해 조사가 늦춰졌다.

경찰은 교인 등 명단 확보와 방역 방해 관련 자료 확보를 위해 사랑제일교회와 전 목사 사택을 압수수색한 바 있다.

한지연 기자 hju@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9
ad51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ad54

오피니언

ad53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