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바이브컴퍼니 공모가 2만8천원…수요예측 경쟁률 1천221대 1

  • 한지연 기자
  • 승인 2020.10.15  16:16: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일간투데이 한지연 기자]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 전문 기업 바이브컴퍼니가 코스닥 상장을 위한 수요예측 결과 공모가를 희망 범위(2만3천∼2만8천원) 상단인 2만8천원으로 확정했다고 15일 밝혔다.

수요예측에는 1천318곳의 기관이 참여해 경쟁률은 1천221.45대 1로 집계됐다.

이는 올해 하반기 기업공개(IPO)에서 흥행몰이한 빅히트엔터테인먼트(1천117.25대 1)보다 높고 카카오게임즈[293490](1천478.53대 1)보다는 낮은 기록이다.

바이브컴퍼니는 오는 19∼20일 일반 공모 청약을 받은 뒤 28일 코스닥 시장에 상장할 예정이다.

상장 주관사는 한국투자증권이다.

바이브컴퍼니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의 사내벤처기업으로 시작해 2000년 다음소프트라는 이름으로 설립됐다. AI와 빅데이터 기술에 기반해 플랫폼 '소피아'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한지연 기자 hju@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9
ad51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ad54

오피니언

ad53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