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강원도, 제16회 DMZ 평화상 시상식 개최

  • 노덕용 선임기자
  • 승인 2020.10.26  14:55:09
  • 12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일간투데이 노덕용 선임기자] 강원도와 강원일보사가 공동 주최하는 제16회 DMZ 평화상 시상식이 27일 오후 2시 춘천 세종호텔에서 열린다.

DMZ 평화상은 세계 유일의 분단도인 강원도의 평화실현 의지와 비무장지대(DMZ) 가치 등을 조명하기 위해 2005년에 제정됐으며, 매년 남북교류 등 세계평화 구현에 이바지한 개인‧단체를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올해 DMZ 평화상은 ▲대상에 '구닐라 린드버그 국가올림펵연합회(ANOC) 사무총장' ▲교류협력상에 '㈔어린이의약품지원본부' ▲학술상에 '미래통합연구센터' ▲공로상에 '김연철 인제대 교수(前 통일부장관)'가 선정됐다.

구닐라 린드버그 국가올림펵연합회(ANOC) 사무총장은 IOC 집행위원 등으로 활동하며 평창 평화올림픽 유치에 크게 기여한 점과, 스포츠 발전을 주도하면서 IOC의 목표인 스포츠를 통한 평화구현 실현에 이바지한 점을 높이 평가해 대상으로 선정했다.

㈔어린이의약품지원본부는 지난 23년간 어린이영양관리연구소, 대동강구역병원, 철도성병원, 철도위생방역소 등을 지원하고 만경대 어린이 종합병원을 건립하는 등 지속적으로 의료분야 남북교류협력사업에 매진했다.

또한, 미래통합연구센터(연세대 부설연구소)는 분단이라는 본원적 갈등에서 파생되는 한국사회내의 다양한 갈등들을 연구하고 해결방안들을 제시해 왔으며, 김연철 인제대 교수(前 통일부장관)는 통일부 장관으로 재직당시 동해북부선(강릉~제진) 철도연결사업 재개 추진 등 특히 강원도 남북교류협력사업의 토대를 마련한 공을 인정해 선정했다.

강원도는 DMZ 평화상의 가치와 의미를 높여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남북교류 및 세계평화 구현에 이바지한 개인·단체를 계속해서 발굴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노덕용 선임기자 dtoday24@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9
ad51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ad54

오피니언

ad53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