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드론 택배 앞당긴다…드론용 발전기·전동기 국산화 성공

  • 한지연 기자
  • 승인 2020.10.27  18:17: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일간투데이 한지연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한국전기연구원(이하 전기연구원)은 드론 택배 상용화를 앞당기는 드론용 발전기·전동기 기술을 국내 최초로 독자 개발했다고 27일 밝혔다.

전기연구원 전동력연구센터 이지영 박사팀이 하이브리드 전기추진 무인항공기(드론)에 탑재하는 '축 방향 자속 영구자석 발전기 및 전동기'를 국산화했다.

택배용 드론이나 플라잉카(하늘을 나는 자동차)는 사람이 많은 도심 위를 날아다녀야 해 소음이 많은 엔진 구동 방식을 적용하기 어렵다.

그렇다고 순수 전기추진 무인항공기는 조용하지만, 비행시간이 30분 내외로 매우 짧다.

따라서 엔진과 전기추진을 모두 활용하는 하이브리드 전기추진 시스템이 필요해진다.

이지영 박사팀은 하이브리드 전기추진 시스템에 들어가는 엔진, 배터리, 프로펠러를 연결하는 출력 5㎾급 발전기와 전동기 제작기술을 독자 개발했다.

전기연구원은 이 기술을 적용하면 순수 전기추진 무인항공기와 비교해 운영시간을 30분에서 2시간으로 확대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지영 박사는 "무인항공기에서 가장 중요한 조용하고 안정적이면서 무게 대비 높은 출력을 내는 기술 확보에 성공했다"며 "사람이 탈 수 있는 100㎾급 발전기를 3년 이내에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한지연 기자 hju@dtoday.co.kr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9
ad51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ad54

오피니언

ad53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