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옹진군, 2020년 특정도서 정기순찰·환경정화

  • 김종서 기자
  • 승인 2020.10.28  11:17:16
  • 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 구지도 시작으로 11월까지 덕적·자월·영흥권 순찰예정

   
▲ 사진=옹진군
[일간투데이 김종서 기자] 옹진군(군수 장정민)은 지난 26일과 27일 이틀간 특정도서 구지도에 대해 2020년 정기순찰 및 환경정화 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특정도서란 사람이 거주하지 아니하거나 극히 제한된 지역에만 거주하는 섬으로서 자연생태계·지형·자연환경이 우수해 환경부장관이 지정해 고시하는 도서로 현재 옹진군에는 23개소 139만5934㎡의 면적이 지정돼 있다.

구지도는 자갈 및 모래해빈 등 지형경관이 우수하고 멸종위기종 1급 저어새, 노랑부리백로, 2급 검은머리물떼새가 서식하며 저어새의 국내 최대 번식지로 2016년 12월 특정도서로 지정됐다.

이번 특정도서 순찰을 통해 도서 내 임목벌채 또는 훼손, 가축의 방목, 야생식물의 채취 등 불법행위를 조사했다.

또 공무원, 연평면 주민이 함께 구지도내에서 해양쓰레기 수거활동을 실시해 이틀간 약 4톤의 쓰레기를 수거 및 처리했다.

옹진군 관계자는 "연평면 구지도를 시작으로 11월까지 덕적, 자월, 영흥권 특정도서를 순찰할 예정"이라며 "정기순찰 및 해양쓰레기 환경정화를 통해 생태계와 경관이 훼손되지 않도록 관리·감독을 강화해 한층 더 깨끗하고 아름다운 청정옹진군 이미지 제고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김종서 기자 jjks56@naver.com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9
ad51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ad54

오피니언

ad53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