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KB국민은행, 5천억원 규모 원화 지속가능 상각형자본증권(후순위채권) 발행

  • 양보현 기자
  • 승인 2021.03.02  15:59: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default_news_ad2
사진=KB국민은행 제공

[일간투데이 양보현 기자]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지난달 26일 5천억원 규모의 원화 상각형조건부자본증권(후순위채권)을 발행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에 발행된 채권은 지난달 19일 시장의 높은 관심 속에 진행된 수요예측에서 KB국민은행의 우수한 대외신인도와 재무적 안정성을 바탕으로 총 7천 2백억원의 응찰이 몰려 흥행에 성공했다. 이에 KB국민은행은 당초 계획 대비 1천 5백억원 증액된 5천억원 발행을 결정했다.

채권의 발행 만기는 10년이며 발행 금리는 국고채 10년물 금리에 41bp를 가산한 연 2.26%로 결정됐고, 발행 스프레드는 역대 시중은행 원화 후순위채 중 최저 수준이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BIS비율 제고 및 ESG경영 정책의 일환으로 지속가능 후순위채권을 발행했다”며, “이번에 조달한 자금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 지원 등 ESG분야에 사용될 예정이다”고 말했다.

양보현 기자 report0330@gmail.com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6
default_news_ad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9
ad51

4차산업

빅데이터VIEW

item90

포토뉴스

1 2 3
item84
ad54

오피니언

ad53

사회·전국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
×